남편이 우리 부모님 모시고 화천에서 가까운 속초 바닷가에와서 모듬회 시켜 먹었어요
3년전인가? 그때도 같이 놀러왔었는데요 바다는 언제봐도 좋네요

바다가 보이는 2층 식당 눈도 호강하네요
주인장님도 친절하고요 자기집은 물회가 맛있다고 추천했는데 안 시켰어요;; 육수가 과일로 만들었다고 자식들 놀러오면 육수 싸갈 정도라고^^;; 나중에 남편 말로는 먹고 싶었는데 지금도 양 많다고 부모님이 말씀해서 못 시켜다네요;

우리 아이들은 미역국에 밥 말아 먹였어요

밑반찬은 두번 서빙해주셨는데요 괜찮았어요
찐호박은 아침에 만들었는지 호박이 말랐지만 그래도 괜찮네요

기다리던 모듬회가 나왔어요 우리 가족은 회을 좋아하는 편이 아닌데요 회가 잘 안팔려서 남편이 잘못 왔다면서 다음에는 다른곳 가자고ㅎ 우리는 괜찮다고 매운탕 좋아한다고 했더니 그럼 다음에는 매운탕 전문점으로 가자는 남편~

매운탕 사진은 못 찍었어요 아이들이 각자 하나씩 핸드폰 보고 있어서요 ㅠㅁㅠ

지금도 폰 달라고 심심하다는 큰딸 옆에있네요 부담되서 글이 잘 안써져서 속초 횟집 식당 후기 맞쳐요^^
달달 짜쪼름한 아이들이 좋아하는 메추리알 만들어봅시다
 
간단하고 쉬워서 맨날 만들고 싶지만 우리집 아이들은 계란을 안좋아해요ㅠㅁㅠ 메추리알 장
조림도 안먹어요 첫째는 세살때 잘 먹었는데 왜 안먹는지 모르겠더라고요 혹시나 하는 마음에 만들어봤어요 저희도 먹고요^^

요세는 돈만있음 참 편한 세상이에요 저는 삶아서 까 놓은 메추리알을 사왔어요
조리된 메추리알 장조림도 있지만 가격에 비해 양이 얼마 안되서 직접 만들었어요

일단 메추리알을 찬물에 잘 헹거두시고요
볼 냄비에 양념을 넣어 보글될때까지 끓여준꺼에요 (진간장,올리고당,소금 약간,맛술,후추)
보글되면 메추리알을 넣고 조려주면되요
참 쉽죠?

너무도 쉬워서 요리 왕초보자도 와서 해도 쉽게 완성할수있어요^^
완성된 사진이 없네요
체중 모름

아침에 토스트 먹었어요


점심은 현미 콘플레이크 먹었어요


저녁은 외식으로 샤브샤브 먹었는데요
배 터지게 먹었어요 외식하는데 다이어트는
개나 줘버려~~~;;;


다이어트 일기라고 말하기 부끄럽네요
내일은 음식만이라도 신경써야 될꺼같해요
아이들 감기 걸려서 유모차 끌고 어린이집 등교는 힘들꺼 같아서 비가와서 날씨가 춥네요 감기 조심하세요^^;

'다이어트 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다이어트 일기(3월21일)  (0) 2018.03.21
다이어트 일기(3월20일)  (0) 2018.03.20
다이어트 일기(3월19일)  (0) 2018.03.20
다이어트 일기(3월18일)  (0) 2018.03.20
다이어트 일기(3월17일)  (0) 2018.03.20
다이어트 일기(3월16일)  (0) 2018.03.16

+ Recent posts